왼쪽부터

에씨 컬러 코렉터 프라이머, 발레 슬리퍼, 마드모아젤, 젤 세터 탑 코트



제가 에씨 발레 슬리퍼를 바르기 시작한지 10 년도 더 된 것 같네요. 손톱에 밝은 누드 핑크 색상이 바르고 싶을 때면 항상 집어들게 되구요, 어김없이 손톱 칭찬을 듣게 해주는 색상이기도 합니다. 하지만 발레 슬리퍼는 좋은 점과 나쁜 점을 둘 다 갖고 있는 색상이죠. 아무데나 잘 어울려서 좋지만 손에 보습을 열심히 해주지 않으면 각질과 건조함이 도드라져 보이기도 하고요. 현대적이고 우아한 네일컬러의 대명사이나 브러시 자국이 잘 나기 때문에 깔끔하게 바르기가 여간 어렵지 않거든요.




더보기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네일 컬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데보라 립만 다크 사이드 어브 더 문  (0) 2017.08.12
에씨 발레 슬리퍼 + 마드모와젤  (0) 2017.03.04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19)
메이크업 (14)
스킨케어 (3)
네일 컬러 (2)
향수 (0)

Total : 4,580
Today : 0
Yesterday : 5